싱글녀 100명 오르가즘을 발견하다!

작성일
2022-11-17 11:32

닿기만 해도 찌릿한 쾌감 스폿
“그가 제 손에 키스를 하다가 제 손가락을 그의 입에 집어넣었을 때 너무 부끄러우면서 찌 릿한 기분이 느껴졌어요. 마치 손과 입으로 섹스하는 기분이었어요.” (30세·번역자)
“질과 항문의 가운데 지점을 페팅하고 애무해줄 때 순간적으로 허벅지에 힘이 들어갈 정도 로 짜릿해요.”
(28세·공연기획자)
“배꼽에 대고 입김을 불어넣거나 혀끝을 넣으면 간지러우면서도 자극적이에요.” (31세· 라디오 작가)
“무릎에서부터 허벅지 안쪽까지 아래에서부터 위로 부드럽게 쓸어 올릴 때, 겨드랑이를 간 지럽힐 때, 옆구리를 애무할 때는 간지러운 느낌과 함께 흥분돼요.” (26세·에디터)
“가슴을 애무하던 남자친구가 이빨로 유두를 살짝 물었어요. 아픔과 동시에 황홀해요. 너 무 아프게 물지만 않으면 무는 강도가 셀수록 쾌감도 커졌어요. 빨아 당길 때도 기분이 좋았고요. 이제는 남자친구가 가슴에 부드러운 애 무를 하면 지루해요.”
(33세·출판 기획자)
“남자친구가 귀에 숨만 불어넣어도 유난히 온몸이 꼬일 정도로 쾌감을 느껴요. 질 안쪽이 뜨거워지는 느낌이 오면서 애액이 너무 많이 분비돼서 남자친구에게 민망할 정도예요. 한창 흥분이 고조됐을 때 귀를 애무하면 저도 모 르게 ‘그만!’이라고 외치며 결국 얼굴을 돌리고 말죠. 오르가슴이 최고조에 올라 더 이상 참을 수 없거든요.” (30세·교사)


참을 수 없던 쾌감의 찰나
“전희가 충분히 되지 않은 상태에서 삽입할 때, ‘반짝’ 쾌감이 느껴져요. 애액이 충분히 나오지 않아서 삽입의 정도가 강렬하게 느껴지거든요.” (30세·소품 제작자)
“그와 제 오르가슴 타이밍이 맞았을 때, 그때의 오르가슴은 따로 느끼는 쾌감과는 차원이 달라요. 육체적 오르가슴과 정서적 일치감이 합쳐져 평소의 두 배가 아니라 백배 이상의 오르가슴을 느껴요.” (32세·사업가)
“남자가 부드럽게 키스하면서 제 손을 잡았는데, 갑자기 난폭하게 손을 위로 올리고 고개 를 들어 제 가슴에서 배꼽을 지나 성기까지 천천히 훑어보는 거예요. 부끄러운 기분이 들면서도 묘한 쾌감이 들더라고요. 마조히스트적 인 오르가슴이랄까.” (35세·시나리오 작가)

오르가슴에 이르는 쾌감 테크 닉
“삽입을 하고 나서 피스톤 운동의 속도를 최대한으로 늦추는 거예요. 그러면서 서로의 얼 굴을 바라보며 섹스를 하면 ‘이 남자를 사랑해도 되겠구나’라는 생각이 들면서 쾌감이 깊어지죠. 빠른 피스톤 운동을 할 때는 느낄 수 없는 정신적 교감이 확대되는 것 같아요.” (30세·요리사)
“섹스 중 대화는 두 사람의 섹스 리듬을 맞추는 중요한 역할 을 해요. ‘거기가 좋다’는 말로 G스폿을 알려준 후 ‘더 세게 해줘’ ‘계속 해줘’라는 말로 쾌감을 최대화 하는 거죠. 그는 ‘미칠 것 같다’는 말로 자신의 상태를 알려주고요. 서로 리듬을 조절하면서 최대한 느긋하게 즐기는 거죠.” (32세 ·칼럼니스트)
“적당한 교성이 남자를 흥분시킨다는 말 때문인지 여자는 말 보다 신음 소리로 자신의 쾌감을 표현하는 것 같아요. ‘좋다’는 말 대신 교성을 지르는 거죠. 그런데 무작정 소리 만 지른다고 남자가 다 알아듣는 건 아니에요. G스폿에 도달했을 때, ‘거기’라고 정확히 말해주면 남자는 당연히 그곳에 오래 머물면서 제가 절정에 오를 때까지 자극해주죠.” (33세·의사)
“후배위를 할 때 남자의 손이 엉덩이를 잡고 있는 것보다 클 리토리스를 자극해주면 강한 오르가슴을 느끼게 돼요. 질 오르가슴과 G스폿 오르가슴을 동시에 느끼니까요.” (30 세·웹 디자이너)
“제가 절정에 오를 때 그가 갑자기 피스톤 속도를 서서히 줄 이더니 제 쾌감을 식히는 거예요. 키스와 애무를 하면서 완급을 조절하다 다시 한 번 강한 피스톤으로 저를 흥분시킬 때, 유체 이탈한 것처럼 강한 오르가슴을 느껴요.” (33세·포토그래퍼)
“오럴 섹스를 할 때, 손으로는 질을 공략하고 입으로는 클리 토리스를 동시에 공략하면 쾌감이 두 배가 돼요. 삽입 섹스를 하지 않고도 오르가슴에 도달하죠.” (28세·에디터 )
“그가 유두와 성기에 닿을 듯 말 듯 페팅과 애무를 하면서 막상 삽입도 하지 않고 애만 태울 때 쾌감을 감출 수가 없었어요. ‘어서 넣어줘’라는 말을 참기가 얼마나 힘든지 몰라요.” (32세·번역 프리랜서)
“손가락 끝을 이용해서 페팅을 해줄 때가 더 자극적이에요. 가슴을 손바닥 전체로 꽉 쥐는 것보다 손가락 끝으로 유륜을 빙빙 돌리면서 닿을 듯 말 듯 간질이는 애무가 제 몸 의 촉각을 일깨우죠. 손가락 애무가 제 몸을 작은 감각에도 민감하게 만드는 것 같아요.” (29세·스타일리스트)


팬태스틱 오르가슴 플레이스
“욕실에서 섹스를 했어요. 손으로 거품을 내어 서로의 가슴, 성기 등을 구석구석 닦아주면서 전희를 했죠. 그가 제 클리토리스를 만지면서 부드럽게 페팅해주었는데, 거품 때문인지 미끄러지는 듯한 촉감이 너무 좋더라고요. 얼마간 서로의 몸을 탐닉했는데, 그것만으로도 강한 쾌감이 느껴졌어요. 물론 거기서 그치 지 않고 그가 변기 뚜껑 위에 앉고 제가 마주 앉은 자세로 섹스를 했고, 탄성을 지를 수밖에 없었죠.” (29세·이벤트 플래너)
“대개 불을 끄고 깜깜한 상태에서 섹스를 하잖아요. 그런데 어느 날, 창밖으로 달이 너무 밝게 비추는 모텔에서 서로의 얼굴을 보게 되었죠. 사실 그가 제 작은 가슴을 볼 까 봐 불빛이 있는 게 싫었는데, 막상 그의 표정을 보면서 섹스하니 감정적으로도 충만해졌죠. 그날 굉장한 오르가슴을 느낀 것은 아마 달빛 때문이었을 거예요.” (28세·대학원생)
“통창인 호텔룸에서 후배위를 했어요. 사실 저는 후배위가 너무 동물적이어서 싫었거든요. 밖으로는 야경이 빛나고, 창문 유리에 그와 제가 비치는 것이 몽환적이었어요. 에로틱하고 섹시한 분위기가 되니 마치 제가 영화 속 주인공이 된 것 같더라고요. 관능적인 여배우가 된 것처럼 후배위를 즐기다 보니 어느새 오 르가슴에 도달해 있더라고요.” (27세·영어 강사)
“천장에 거울이 달린 모텔에 갔어요. 제가 섹스하는 모습을 직접 보니 마치 섹스 비디오를 보는 것처럼 자극적이더라고요. 여성 상위를 하고 싶지 않을 정도였어요.” (29세 ·트레이너)
“야근을 하는데 그가 응원차 찾아왔어요. 잠시 차를 마시다 비상 계단에서 섹스를 했는데, 스릴 넘치는 섹스는 오르가슴을 증폭시키는 것 같아요” (27세·인테리어 디자이너 )


무아지경에 이르는 쾌감 체위
“쾌감이 크지 않다고 해서 계속 체위를 바꾸는 것은 오르가슴을 방해할 뿐이에요. 적당히 쾌감이 느껴지는 체위를 발견하면 그 체위에서 피스톤 운동을 지속적으로 반복해주 어야 해요. 쾌감 포인트를 계속 자극하면 결국 오르가슴을 느끼지 않을 수 없죠. 파트너가 너무 빨리 식지만 않는다면 말이죠.” (33세· 프리랜서)
“후배위가 정상위보다 자극적이에요. 남자가 삽입의 정도를 눈으로 볼 수 있어서 삽입의 각도와 파워를 컨트롤하기 때문인 것 같아요. 특히 화장대 쪽으로 얼굴을 향해 거울 을 보면서 섹스를 하면 그가 제 표정을 볼 수 있기 때문에 제 쾌감을 최대한으로 끌어올려주죠. 저도 헝클어진 머리와 적당히 풀어진 제 눈빛이 에로틱해 보여 더 흥분돼요.” (32세·유학생)
“다양한 체위에 도전해봤는데, 저는 두 다리를 남자의 어깨 위로 올려서 최대한 성기가 G스폿에 닿게 하는 방법이 아니면 쾌감을 느끼지 못해요. 그가 손으로 제 성기를 함 께 자극해주다가 엄지와 집게로 음핵을 가볍게 집어주면 참을 수 없는 오르가슴 때문에 몸을 비틀다 상체를 들어올리게 돼요. 그러고는 서 로 마주 앉은 자세로 다음 체위를 계속하는 거죠.” (27세·음반 홍보)
“처음에는 정상위로 시작해요. 다리를 벌려 삽입한 후 그와 나의 다리 위치를 바꾸면 나의 다리가 모아지면서 질 입구가 조여지고 꽉 찬 느낌이 들죠. 쾌감이 커지는 것 같아요. ” (30세·큐레이터)
“고양이처럼 무릎을 구부린 후배위보다 모로 누운 상태의 후배위로 섹스할 때 오르가슴을 느낀 적이 많아요. 이때 엉덩이를 최대한 등쪽으로 들어 올려서 남자의 페니스가 제게 직각 으로 삽입되도록 도와주는 것이 중요해요. G스폿에 닿을 수 있도록 하는 거죠. 바닥에 몸이 닿기 때문에 덜 힘들어서 섹스 시간을 더 오래 유지할 수 있다는 것도 장점이에요.” (29·회사원)
“여성 상위를 하면서 그의 손목을 머리 위로 올려놓은 후 꽉 잡고 ‘꼼짝 마’라는 자세를 취하는 거예요. 그가 아무리 원해도 제가 키스해주지 않으면 할 수 없는 지배적 분 위기를 만드는 거죠. 그리고 삽입의 각도, 피스톤의 속도, 그의 손의 위치도 제 몸이 원하는 대로 조절하다 보면 오르가슴에 이르게 돼죠.” (35세·광고인)


ETC
“술이 오르가슴을 느끼는 데 도움이 되는 것 같아요. 평소에는 쑥스러움이 많아 섹스를 즐기지 못하는데, 취기가 오르면 자신감이 생기면서 제 스스로가 과감해지고 신음 소리도 커지거든요. 제가 좋아하는 체위로 유도하기도 하고요. 그러다 보면 절정에 이르죠.” (34세·라디오 작가)
“살이 빠지면서 오르가슴을 느끼게 되었어요. 사실 다이어트하기 전에는 뱃살이 신경 쓰여서 여성 상위는커녕 섹스하는 것 자체가 부담스러웠거든요. 그런데 몸에 자신감이 생기 면서 과감한 체위도 즐기면서 오르가슴을 느끼게 된 것 같아요.” (34세·PD)
전체 0

전체 58
번호 제목 작성일
58
여성의 섹스 급소로서 성의 포로가 된다
17:32
17:32
57
음모에 관한 오해
17:31
17:31
56
발기가 부실하면 활성 산소를 주목하라
17:30
17:30
55
신체나이 젊게 하는 법
17:30
17:30
54
누구나 쉽게 발기력을 증가시키는 3가지 운동! 하기만 하면 발기력이 달라집니다~
2022.12.06
2022.12.06
53
섹스 방법에 따라 12년까지 젊어 보이는 노하우
2022.12.06
2022.12.06
52
남자라면 ‘허벅지’ 굵어야! 정력과 어떤 관계 있길래?
2022.12.06
2022.12.06
51
정력이 세지고 싶다면 숨겨진 1인치를 찾아라!
2022.12.06
2022.12.06
50
색골끼(色氣)있는 女子 보는 법|
2022.12.06
2022.12.06
49
성관계를 뜨겁게 만드는 말
2022.12.02
2022.12.02
48
남성의 정력 건강상식
2022.12.02
2022.12.02
47
노팬티 - 男 '정력 강화' 女 '부인병 예방'
2022.12.02
2022.12.02
46
성욕은 여자들이 더 참기 힘들고 강한이유?
2022.12.02
2022.12.02
45
내 남편의 성감을 깨우기
2022.12.02
2022.12.02
44
다이어트에 좋은 섹스 체위 10가지
2022.11.30
2022.11.30
43
발기부전 일으키는 여섯가지 원인
2022.11.30
2022.11.30
42
사랑받는 남편이 되려면 당장 뱃살부터 빼야 한다
2022.11.30
2022.11.30
41
섹스의 6가지 장점
2022.11.30
2022.11.30
40
남자는 행위를 원하고 여자는 만족을 원한다
2022.11.29
2022.11.29
39
여자로 만드는 성이야기
2022.11.29
2022.11.29
Scroll to Top